내용없음9
내용없음10
디디머나눔터



전체방문 : 168,579
오늘방문 : 5
어제방문 : 12


너머서교회
언덕교회
예인교회
함께여는교회




 
디디머성경쓰기
작성자 물댄동산
작성일 2010-07-23 (금) 00:16
ㆍ추천: 0  ㆍ조회: 27498      
사무엘하11장 1절-27절
1.그 다음 해 봄에 왕들이 출전하는 때가 되자,다윗은 요압에게 자기의 부하들과 온 이스라엘의 군인들을 맡겨서 출전 시켰다.그들은 암몬 사람들을 무찌르고 랍바를 포위하였다.그러나 다윗은 예루살렘에 모여 있었다.
2.어느 날 저녁에 다윗은 잠깐 눈을 붙였다가 일어나,왕궁의 옥상을 올라가서 거닐었다.그때에 그는 한 여인이 목욕하는 모습을 옥상에서 내려다 보았다.그 여인은 아주 아름다웠다.
3.다윗은 신하를 보내서 그 여인이 누구인 알아 보게 하였다. 다녀온 신하가,그 여인은 엘리암의 딸로서,헷사람 우리아의 아내 밧세바라고 하였다.
4.그런데도 다윗은 사람을 보내어서 그 여인을 데려왔다.밧세바가 다윗에게로 오니,다윗은 그 여인과 정을 통하였다.(그 여인은 마침 부정한 몸을 깨끗하게 씻고 난 다음이었다.) 그런 다음에 밧세바는 다시 자기의 집으로 돌아갔다.
5.얼마 뒤에 그 여인은 자기가 임신한 것을 알고,다윗에게 사람을 보내서,자기가 임신하였다는 사실을 알렸다.
6.다윗이 그 소식을 듣고는,요압에게 전갈을 보내서,헷 사람 우리아를 왕궁으로 보내게 하였다.요압이 우리아를 다윗에게 보내니,
7.우리야가 다윗에게로 왔다. 다윗은 요압의 안부와 군인들의 안부를 묻고,싸움터의 형편도 물었다.
8.그런 다음에 다윗은 우리야에게 말하였다."이제 그대의 집으로 내려가서 목욕을 하고 쉬어라,"우리야가 어전에서 물러가니,왕은 먹을 것을 딸려서 보냈다.
9.그러나 우리야는 자기 상전의 종들과 함께 대궐 문간에 누워서 자고,자기 집으로는 내려가지 않았다.
10.다윗은 우리야가 자기의 집으로 내려가지 않았다는 말을 듣고,원정 길에서 돌아욋는데,왜 집으로 내려가지 않았는지를 우리야에게 물었다.
11.우리야가 다윗에게 말하였다."언약궤와 이스라엘과 유다가 모두 장막을 치고 지내며,저의 상관이신 요압장군과 임금님의 모든 신하가 벌판에서 진을 치고 있습니다.그런데, 어찌 저만 홀로 집으로 돌아가서, 먹고 마시고,나의 아내와 잠자리를 같이 할 수가 있겠습니까? 임금님이 확실히 살아 계심과 또 임금님의 생명을 걸고 맹세합니다.그런 일은 제가 하지 않겠습니다."
12.다윗이 우리야에게 말하였다."그렇다면 오늘은 날도 저물었으니,여기에서 지내도록 하여라. 그러나 내일은 내가 너를 보내겠다."그리하여 우리야는 그 날 밤을 예루살렘에서 묵었다.그 다음날,
13.다윗이 그를 불러다가,자기 앞에서 먹고 마시고 취하게 하였다.그러나 저녁때에 그는 여전히 왕의 신하들과 함께 잠자리에 들고,자기의 집으로는 내려가지 않았다.
14.다음날 아침에 다윗은 요압에게 편지를 써서 ,우리야의 편에 보냇다.
15.다윗은 그 편지에 다음과 같이 썼다."너희는 우리야를 전투가 가장 치열한  전선으로 앞세우고 나아갔다가,너희만 그의 뒤로 물러나서,그가 맞아서 죽게 하여라."
16.요압은 그의 성을 포위하고 있다가,자기가 알고 있는대로 적의 저항 세력이 가장 강한 곳에 우리야를 배치하였다.
17.그 성의 사람들이 나가서 요압의 군인들과 싸우는 동안에,다윗의 부하들 쪽에서 군인 몇사람이 쓰려져서 죽었고,그 때에 헷사람 우리야도 전사하였다.
18.요압이 다윗에게 사람을 보내서 전쟁의 상황을 모두 전하였다.
19.요압은 전령에게 이렇게 지시 하였다."네가 이번 전쟁의 상황을 모두 임금님께 말씀드리고 났을 때에,
20.임금님이 화를 내시며,네게 말씀하시기를 '너희가 왜 그토록 성에 가까이 가서 싸웠느냐? 적의 성벽 위에서 적병들이 활을 쏠줄도 몰랐단 말이냐?
21.여룹베셋의 아들 아비멜렉을 누가 쳐서 죽였느냐? 어떤 여자가 성벽 위에서 그의 머리 위로 맷돌 위짝을 던져서,그가 데벳스에서 죽지 않았느냐? 그런 것을 알면서,너희가 무엇 때문에 그토록 성벽에 가까이 갔느냐?하시면,너는 '임금님의 부하 헷사람 우리야도 죽었습니다'하고 대답하여라."
22.전령이 떠나,다윗에게 이르러서,요압이 심부름을 보내면서 일러준 말을 모두 전하였다.
23.전령은 다윗에게 이렇게 말하였다."우리의 적은 우리보다 강하였습니다.적이 우리와 싸우려고 평지에 나왔으므로 우리는 적들을 밀어 붙였습니다.
24.그 때에 성벽 위에 있는 적들이 임금님의 부하들에게 활을 쏘았습니다. 그래서 임금님의 부하들 가운데서 몇 사람이 죽었고 임금님의  부하인 헷사람 우리야도 죽었습니다."
25.그러자 다윗이 전령에게 말하였다."너는 요압에게 칼은 이편도 죽이고,저편도 죽이기 마련이니,이번일로 조금도 걱정하자 말라고 전하여라. 오히려 그 성을 계속 맹렬히 공격하여서 무너뜨리라고 전하여,요압이 용기를 잃지 않도록 하여라."
26.우리야의 아내는 우리야가   죽었다는 소식을 듣자,자기의 남편을 생각하여 슬피 울었다.
27.애도하는 기간이 지나니,다윗이 사람을 보내어서,그 여인을 왕궁으로 데려왔다.그여인은 이렇게 하여서 다윗의 아내가 되었고, 그들 사이에서 아들이 태어났다. 그러나 주님께서 보시기에 다윗이 한 이번 일은 아주 악하였다.
  0
3500
334 사무엘하 12:1-31 물댄동산 2013-06-19 2835
333 사무엘하11장 1절-27절 물댄동산 2010-07-23 27498
332 사무엘하 10:1-19 물댄동산 2009-08-01 2312
331 사무엘하 9:1-13 물댄동산 2009-05-07 1890
330 사무엘하 8: 1-18 물댄동산 2009-03-13 1547
329 사무엘하 7:1-29 물댄동산 2009-02-06 1404
328 사무엘하6:16-23 sangho 2009-01-24 1284
327 사무엘하6:12-15 [1] sangho 2009-01-23 1303
326 삼하 6:1~11 이주호 2009-01-22 1294
325 사무엘하 5: 6 -25 물댄동산 2009-01-17 1294
324 사무엘상 4:9-5:5 Name 2009-01-15 1218
323 사무엘상 4:9-5:7 .. 2009-01-15 1397
322 사무엘하4:1-8 sangho 2009-01-15 1148
321 사무엘하3:17-39 sangho 2009-01-14 1071
320 사무엘기하3:6-16 sangho 2009-01-13 1136
319 사무엘하 3:1-5 .. 2009-01-09 1375
12345678910,,,21

㉾ 예배처소 : 서울 송파구 삼전동 109 5F ㉾ 우편물주소 : 138-050 서울 송파구 방이동 178-3 202호
㉾ TEL.02)6408-9101 관리자 메일
 
   방명록
   사이트맵
   설문투표